《탈합치》 읽기 시작

프랑수아 줄리앙의 《전략》을 읽고 난 후, 이 학자의 책은 챙겨읽으려 노력중이다.

이번에 비교적 길지 않은 《탈합치》(148페이지)가 출간되어 읽기 시작했다.

부제는 “예술과 실존의 근원”으로, 매우 비장하다. 서문을 봤을 때는 그런 비장함보다는 전작 《전략》의 연장선상에 있는 게 아닐까 싶다.

2021-02-20 ·


이전:《리모트》 읽기 끝
다음:Zebra IQ 〈Z세대 트렌드 리포트〉